• 전세계 세번째 상장 기록

[사진=로이터]


희토류 등 글로벌 희귀자원과 전략금속에 투자하는 상장지수펀드(ETF)가 한국거래소에도 상장한다. 희토류 및 전략금속 전문 투자 ETF로는 전세계 세 번째 종목이다. 앞서 미국 뉴욕거래소와 영국 런던거래소에 상장된 관련 ETF들이 적잖은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는 만큼 새로 상장하는 희토류ETF도 높은 수익률이 예상된다.

1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한화 ARIRANG 글로벌희토류전략자원기업MV증권상장지수투자신탁'이 18일 한국거래소에 상장된다. 이 종목은 미국의 자산운용사인 반에크의 자회사 MVIS가 산출하는 'MVIS 글로벌 희귀자원/전략금속'(MVIS Global Rare Earth/Strategic Metals Index) 지수를 기초지수로 하는 ETF다. 지수는 희토류와 리튬, 코발트 등을 채굴, 판매하는 글로벌 기업들로 구성됐다. 매출의 50% 이상이 희토류 및 전략자원에서 발생해야만 지수에 편입될 수 있다.

새로 상장하는 희토류ETF에 주목해야 하는 까닭은 최근 일부 국가가 자원을 무기화하면서 이들 원자재 가격이 급등하는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중국 상무부와 국가발전개혁위원회는 지난해 10월 국익과 안보를 위해 물품 수출을 제한하거나 금지할 수 있는 수출관리법을 통과시킨 데 이어 12월에는 글로벌 희토류 생산량의 70%를 차지하는 국영기업 중국희토류그룹을 출범시켰다. 국제 희토류 가격은 물론 공급도 중국 당국이 통제할 수 있게 된 셈이다.

희토류 수요 증가가 확실시되는 점도 가격 강세의 근거 중 하나다. 2차전지 증설이 잇따르고 있는 상황에서 필수 소재인 희토류의 공급 부족 현상이 심화될 경우 가격이 급등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해외 거래소에 상장된 희토류ETF들은 이미 높은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다. 뉴욕거래소에 상장된 'VanEck Rare Earth/Strat Mtls ETF'(REMX)는 기간별 수익률이 6개월 23.33%, 3개월 12.20%, 1개월 4.21%에 달한다. 지난해 9월 런던거래소에 상장한 'VanEck Vector Rare Earth and Strategic Metals UCITS ETF'(REGB)도 상장 첫날 주당 13.709파운드로 거래를 마쳤으나 14일(현지시간) 종가는 15.86으로 약 3개월 새 15.69%(2.151파운드) 급등했다. 이들 ETF가 18일 새로 상장하는 희토류ETF와 같은 지수를 추종하고 있는 만큼 'ARIRANG 글로벌희토류전략자원기업MV'도 높은 수익률이 전망된다.

조철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글로벌 탄소중립 달성 과정에서 전기차 및 풍력 발전 관련 영구자석 수요는 꾸준히 증가할 전망"이라며 "핵심 소재인 NdPr 등 희토류 수요 호조가 예상된다. 수급이 타이트한 만큼 희토류 가격 상승으로 관련 기업들의 수익성이 개선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