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국관광공사 ]

ESG경영이  최근 세계적인 트렌드로 부상했다. 국내 관광업계도 예외는 아니다.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는 트레킹하면서 환경까지 보호하는 여행구독 상품을 내놨다. 강원 ESG 트레킹 불착(불편하지만 착한) 상품이다. 
 
글로벌 산업환경 변화에 따른 관광산업 분야의 ESG 가치 확산을 위해 기획했으며, 강원도관광재단(대표이사 강옥희)·승우여행사(대표 이원근)와 협업했다. 

상품은 여행 일정 중 일회용 제품을 사용하지 않는 'No 플라스틱'과 트레킹을 하며 쓰레기를 줍는 '플로깅'으로 구성된 ESG 캠페인이 포함됐다.

상품 구매단계에서 ESG 캠페인 참가에 동의하는 소비자에겐 정상가 대비 25% 특별 할인과 친환경 기념품을 제공한다. 또 현장에서 지급되는 생분해 봉투를 활용해 플로깅을 하면 5% 여행사 포인트도 추가 적립한다. 

 이 상품은 계절·지역별로 4개 주제로 구성했다. 일정기간 상품별 5~7회 매회 다른 코스를 여행할 수 있다. 

1~3월에는 새하얀 눈을 직접 밟고 느낄 수 있는 '강원 눈꽃 트레킹'을, 5~9월에는 초원에서 야생화를 감상하는 '강원 들꽃 트레킹'을 체험할 수 있다. 또 5~11월에는 옛날 선조들이 넘고 넘었을 재와 령(嶺)을 직접 걷는 '강원 옛길 트레킹'을, 1~6월·7~12월에는 동해의 푸른 바다를 일주할 수 있는 '강원 해파랑길 트레킹' 주제의 여행을 경험할 수 있다.

참가 인원은 상품별 40명으로 한정하고 백신접종 완료자만 상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상품에 관한 내용은 승우여행사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여옥 한국관광공사 강원지사장은 "ESG경영 트렌드에 발맞춰 환경 친화적인 여행 테마를 지속 발굴해 관광업계의 새로운 수익 모델 창출에 힘쓸 예정"이라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