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고덕비즈밸리 내 신라교역 사옥, KMH 사옥 수주 이어 세번째

CJ대한통운 건설부문이 수주한 알서포트 신사옥 조감도[사진=CJ대한통운 건설부문]


CJ대한통운 건설부문은 1일 서울 강동구 고덕비즈밸리 내에 건립될 예정인 국내 소프트웨어 개발사 알서포트의 신사옥 공사를 수주했다고 2일 밝혔다. 

이로써 CJ대한통운 건설부문은 지난 2020년 3월 신라교역의 신사옥과 2020년 11월 KMH의 신사옥 공사에 이어 고덕비즈밸리에서만 세번째 수주를 하게 됐다.

알서포트 사옥은 약 23개월의 공사 기간을 거쳐 2023년 10월경 신사옥에 입주할 예정이다. 지하 6층~지상 9층의 업무시설로 준공될 예정이다. 공사 연면적은 1만9032㎡로 공사 금액은 약 450억원이다.

알서포트 신사옥의 설계를 담당한 고우건축사무소 측은 "중앙에 있는 초석을 뜻하는 심초석의 역할을 알서포트가 고덕비즈밸리에서 하기를 바라는 마음과 해당 업계의 기준점이 될 것라는 의미를 설계 디자인 모티브로 했다"고 설명했다.

CJ대한통운 건설부문 관계자는 "대규모 산업단지 내에서의 업무 시설 연계 수주에 적극 나서는 한편 물류센터, 리모델링, R&D센터, 골프장 분야를 핵심사업으로 정하고 관련 수주에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