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익활동, 사회서비스형, 시장형 등 3가지 유형으로 참여 가능

 ‘2022년 노인 일자리·사회활동 지원사업’ 포스터  [사진=수원시]


수원시가 29일부터 12월7일까지  ‘2022년 노인 일자리·사회활동 지원사업’에 참여할 어르신 4976명을 공개 모집하기로 했다.
 
시에 따르면 이번 노인 일자리·사회활동 지원사업은 ‘공익활동’, ‘사회서비스형’, ‘시장형’ 등 3가지 유형으로 시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수급자가 참여할 수 있는 공익활동은 ‘노노케어(老老-care)’, ‘학교급식’, ‘공공시설 봉사’ 등이다.
 
특히 ‘노노케어’는 몸이 불편한 취약계층 어르신 가정을 방문해 말벗이 돼 주고 안부를 확인하는 등 생활 안전을 점검하는 활동이며  ‘학교급식’은 학교에서 급식도우미로 활동하는 것이고 ‘공공시설 봉사’는 복지관·보육시설·문화재시설·도서관 등 공공시설에서 하는 환경 개선 봉사 활동이다.
 
월 30시간(일 3시간 이내) 활동하면 활동비를 최대 27만원까지 지원 받을 수 있으며 이 기간동안 모두  4130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만 65세 이상(일부 만 60세 이상) 어르신이 참여할 수 있는 ‘사회서비스형’은 ‘장애인서비스 지원’,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지원’ 등이며  월 60시간 활동하면 최대 71만원의 활동비를 받을 수 있고 615명을 선발한다.
 
만 60세 이상 어르신이 참여할 수 있는 ‘시장형’은 ‘소규모 매장 근무’, ‘물품 제조·판매’ 등 활동을 한다. 근무시간과 활동비는 근로계약에 따라 다르다.
 
참여를 원하는 어르신은 유형별 수행기관에 방문하거나 노인일자리여기, 복지로에서 신청하면 되지만 △기초생활보장법에 의한 생계급여 수급자 △국민건강보험 직장가입자 △장기요양보험 등급 판정자(1~5등급, 인지지원등급) △정부 부처·지자체에서 추진하는 일자리사업에 2개 이상 참여하고 있는 자는 신청할 수 없다.
 
이경미 시 노인복지과 노인복지팀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어르신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어르신들에게 질 높은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