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람중심 디지털 대전환 방향 모색"
사회적 이슈 해결의 핵심으로 부상한 디지털 기술과 인문학의 융합, 사람이 중심이 되는 디지털 대전환 방향성을 모색하는 전문가 포럼과 토론이 열린다.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은 오는 25일 오후 4시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IITP, 디지털과 인문학 융합포럼'을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포럼에는 과학기술, 디지털, 인문, 사회, 법조계 등을 대표하는 전문가 30여명이 참여하고 있다.

김진택 포항공대 교수가 디지털과 인문학의 융합 트렌드 및 가치를 주제로 발제를 진행한다. 남호성 교수가 인문과 디지털의 융합 성공사례를 발제한다. 이재영 교수(서울대), 이찬규 교수(중앙대), 변순천 본부장(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 김형철 PM(IITP)이 토론자로 나선다.

전성배 IITP 원장은 "디지털의 사회적 영향력이 커져가는 상황에서, 인문학적 가치는 우리가 놓쳐서는 안되는 방향타"라며 "디지털로 행복한 삶, 사회를 만들어가는데 ICT R&D 대표기관인 IITP가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사진=정보통신기획평가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