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 캄보디아 현지법인인 '신한캄보디아은행'이 비대면 신용대출 상품을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비대면 신용 대출 상품은 신청부터 한도 및 금리 조회, 심사와 실행까지 신속하게 진행해 예비 심사 결과를 신청 당일 SMS로 고객에게 알리는 등 소요 시간을 크게 단축시킨 것이 특징이다. 

또 쏠(SOL) 캄보디아는 물론 페이스북과 신한캄보디아은행 홈페이지에서도 대출 신청이 가능해, 고객이 시간과 공간의 제약 없이 신용대출을 받을 수 있어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비대면 신용 대출 상품은 프놈펜과 칸달 지방에 거주하는 급여소득자를 대상으로 하며 최대 USD 15,000불까지 신청할 수 있다.

신한캄보디아은행은 이번 비대면 신용대출 상품 출시를 시작으로 다양한 디지털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해 고객 접점 채널을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연내 현지 모빌리티 플랫폼 타다(TADA)와 제휴해 자동차 금융 상품 출시를 계획하는 등 비금융 데이터를 활용한 고객 서비스를 단계별로 준비 중이다.

신한캄보디아은행 관계자는 “이번 비대면 신용대출 출시가 신한캄보디아은행 고객의 보다 편리한 금융의 시작이 되길 바란다”며 “신한금융의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 비전에 발맞춰 고객 편의성을 높이는 디지털 금융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