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파워넷 주가가 상승세다.

23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전 10시 59분 기준 파워넷은 전일 대비 6.12%(350원) 상승한 6070원에 거래되고 있다.

파워넷 시가총액은 1050억원이며, 시총순위는 코스닥 921위다. 액면가는 1주당 1000원이다.

지난 17일 기술 전문 매체인 IT즈자는 내부 소식통을 인용해 현대차에 리튬인산철(LFP) 배터리 공급을 위한 포석으로 CATL이 한국 지사를 설립했다고 보도했다. 

이 소식에 LFP 국제인증 취득 및 배터리 팩 모듈 개발을 영위하는 파워넷 주가가 강세를 보였다. 

1994년 설립된 파워넷은 LFP 국제인증 취득 및 배터리 팩 모듈 개발을 영위하는 업체로, 2018년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다. 

회사는 지난해 5월 중국 배터리 셀 전문기업인 CEL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배터리 모듈사업에 진출했다. 

올해 3분기 순이익은 10억6600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0배 이상 늘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