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 제공]


HDC현대산업개발은 올 3분기 매출액 9234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3.9% 증가했다고 28일 공시했다.

3분기는 부산신항 2-4 장비조달(SOC) 등으로 매출규모가 증가했으며, 주요사업인 대전아이파크시티, 영통아이파크캐슬3단지, 시티오씨엘1,3단지 등 매출 반영으로 매출액이 전년 동기대비 13.9% 증가했다는 게 업체 측 설명이다.

같은기간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323억원, 1087억원을 기록했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국내외 불확실한 경영환경 속에서도 매출, 영업이익률이 개선됐다"면서 "연말까지 광주 행정타운, 포항 아이파크, 대전 도안 센트럴, 청라 국제 도시 아이파크 등 예정된 분양 진행과 복합개발사업 등이 본격적으로 시행됨에 따라 안정적인 실적을 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광운대 역세권 개발사업, 용산철도병원부지 개발사업 등 대규모 복합개발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해 디벨로퍼로서의 경쟁우위를 입증하고 종합금융부동산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