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DB하이텍 주가가 상승세다.

2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후 1시 52분 기준 DB하이텍은 전일 대비 2.15%(1200원) 상승한 5만7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DB하이텍 시가총액은 2조5307억원이며, 시총순위는 코스피 137위다. 액면가는 1주당 500원이다.

이날 신한금융투자는 DB하이텍에 대해 3·4분기 사상 최대 실적 경신이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DB하이텍의 올해 3·4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4.0% 증가한 3131억원, 영업이익은 29.9% 증가한 1057억원으로 전망했다.

최도연 연구원은 "공급 부족에 의한 평균판매가격(ASP) 상승 효과가 실적 호조 이유다. 분기 말 환율 상승 효과까지 감안하면 업사이드도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주식 시장은 LCD 산업 공급 초과, 삼성전자 LCD 생산능력(캐파) 감소 등 우려로 LDI 주문 감소를 우려하고 있고, 최근 중국 전력 제한 이슈에 따른 IT 공급망 차질 문제도 상존한다. 하지만 DB하이텍은 이미 내년 3·4분기 생산 물량 수주까지 확보한 것으로 파악된다"고 설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