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제공]

CJ ENM이 SM엔터테인먼트 지분 인수에 관해 검토 중이나 확정된 바가 없다고 밝혔다.

25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CJ ENM은 이같이 공시했다.

CJ ENM 측은 "당사는 음악 콘텐츠 사업 강화를 위해 SM엔터테인먼트 지분 인수 및 사업 시너지 등을 검토 중이나, 확정된 바 없다"며 "향후 해당 내용이 확정되는 시점에 재공시하겠다"고 밝혔다.

최근 엔터테인먼트와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CJ ENM은 SM과 인수 관련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매각 대상은 SM 창업자이자 최대 주주인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가 보유하고 있는 지분(18.73%)의 일부 또는 전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