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애플TV·뮤직·아케이드·아이클라우드 하나의 요금제로 이용...11월 4일 출시

애플의 서비스 통합 요금제 '애플 원'. [사진=애플 제공]

애플이 영상, 음악, 게임, 저장공간 등 다양한 인터넷 서비스를 한 번에 구독할 수 있는 통합 요금제 '애플 원(Apple One)'을 11월 4일 국내에 출시한다.

25일 애플에 따르면 애플 원에 가입하면 애플TV 플러스, 애플 뮤직, 애플 아케이드, 아이클라우드 플러스 등 애플의 인터넷 서비스를 모두 이용할 수 있다.

애플 원에 가입하면 포함된 서비스를 별도로 구독할 때와 비교해 개인 요금제는 월 8100원, 가족 요금제는 월 8900원을 절약할 수 있다.

애플TV 플러스는 애플의 한국 오리지널 콘텐츠 'Dr. 브레인'을 포함해 애플이 제작한 다양한 오리지널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는 OTT 서비스다.

애플 뮤직은 9000만개 이상의 곡을 제공하는 세계 최대의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다. MP3급 음원뿐만 아니라 무손실 음원과 공간 음향 등 아이폰과 에어팟 이용자를 위한 다양한 음원이 준비되어 있다.

애플 아케이드는 NBA2K 아케이드 에디션, 태고의 달인 등 200여개의 콘솔급 게임을 모바일 기기에서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는 게임 구독 서비스다. 매달 신작 게임이 추가된다.

아이클라우드 플러스는 이용자의 사진, 동영상, 파일 등을 안전하게 보관하는 대용량 클라우드 저장소다.

50GB의 아이클라우드 저장공간을 제공하는 개인 요금제는 월 1만4900원, 200GB의 아이클라우드 저장공간을 제공하는 가족 요금제는 월 2만9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가족 요금제는 최대 6명의 가족 구성원이 공유할 수 있다.

에디 큐 애플 서비스 담당 수석부사장은 "애플TV 플러스, 애플 뮤직, 애플 아케이드, 아이클라우드 플러스 등을 애플 원이라는 하나의 간편한 구독 서비스로 한국 이용자에게 제공하게 되어 기쁘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