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서연 주가가 상승 중이다.

2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서연은 이날 오전 10시 21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1150원 (8.85%) 오른 1만4150원에 거래 중이다.

서연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 관련주 중 하나다.

25일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TBS 의뢰로 지난 22~23일 이틀간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05명을 대상으로 가상 양자대결을 조사한 결과, '이재명 대 윤석열'의 경우 이 후보 37.5%, 윤 전 총장 33.6%로 나타났다. '기타 후보'는 21.1%, '지지후보 없음'은 6.1%였다.

전주대비 이 후보는 2.1%포인트 상승한 반면, 윤 전 총장은 3.5%포인트 하락해 이 후보가 다시 오차범위 내인 3.9%포인트 앞서게 됐다.

'이재명 대 홍준표'에서도 이 후보 36.7%, 홍 의원 34.8%, '기타 후보' 20.4%, '지지 후보 없음'은 6.6%로 나타났다. 마찬가지로 이 후보는 전주 대비 2.1%포인트 올랐지만, 홍 의원은 1.1%포인트 하락하며 오차 내이지만 다시 이 후보가 근소히 추월하는 모습을 보였다. 양자간 격차는 1.9%포인트였다.

이 후보는 전주 대비 30대(對윤석열 7.0%포인트, 對홍준표 7.9%포인트)와 충청권(對윤 8.6%포인트, 對홍 8.2%포인트)에서 큰 폭으로 올랐다. 민주당 지지층에서도 80%대 높은 지지율(對윤 83.6%, 對홍 82.0%)을 보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