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국무총리가 23일 ‘코로나19 백신 접종률 70% 돌파’에 대해 대국민 감사인사를 전하고, 일상회복이 시작될 것을 예고했다.

김 총리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국민 여러분 덕에 가능한 일이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접종 완료율 70%(18세 이상 기준 80%)는 단계적 일상회복으로 방역체계를 전환하기 위해 정부가 내세웠던 필수조건이다.

김 총리는 “이제 11월이면 본격적인 일상회복의 여정이 시작된다”면서 “방역만큼, 일상회복으로 가는 길도 처음 가보는 여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방역의 흔들림 없이 일상으로 돌아가도록 국민 여러분의 협조를 부탁드린다”며 “접종을 완료하면 감염되더라도 중증화 위험은 70% 이상, 사망 위험은 50% 이상 줄어드는 만큼 나와 가족, 안전한 사회를 위해 접종에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부겸 국무총리가 2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차 코로나19 일상회복 지원위원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