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티몬 제공]


티몬은 오는 25일 ‘독도의 날’을 맞아 국내 이커머스 업계 최초 독도 현지 라이브커머스를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티몬 라이브커머스 ‘티비온(TVON)’에서 24~25일 양일간 독도를 위한 기부 방송과 지역 특산품 판매 방송을 시청할 수 있다.

먼저 독도의 날 전날인 24일 오후 3시에는 ‘독도지킴이’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출연해 독도 관련 단체 후원을 위한 방송을 진행한다. 이날 모인 후원금은 독도를 전 세계적으로 알리는 홍보 캠페인을 위해 쓰이며, 사용처를 티몬과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투명하게 공개할 계획이다.

당일인 25일 오후 1시에는 독도와 울릉도 지역의 특산품은 물론 독도와 관련된 굿즈를 특가로 판매한다. 수익금은 독도 관련 사업 후원과 울릉도 지역 소상공인들의 온라인 판로 확대 지원을 위해 사용된다. 울릉도 명이나물, 반건조오징어 외에 독도 기념품 제작 업체 ‘독도 문방구’의 독도강치인형, 독도 크루삭스, 독도 소주잔이 선보일 예정이다.

‘한국 알리미’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서경덕 교수는 “독도는 역사적, 지리적, 국제법적으로 대한민국의 영토이기에 ‘문화 콘텐츠’를 활용한 국내외 홍보가 중요하다”며 “요즘 대세인 ‘라이브커머스’를 독도에서 진행함으로써 누리꾼에게는 실시간 독도의 아름다움을 전파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을 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한편 티몬은 오는 23일부터 26일까지 독도의 날을 기리기 위한 ‘우리땅 독도 챌린지’ SNS 이벤트도 진행한다. 추첨을 통해 참여 고객 200명에게 문화상품권 1만원권을 지급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