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읽어드립니다 연사라인업[사진=CJ ENM 제공]

CJ ENM의 환경 문제와 인문학을 결합한 인포테인먼트 환경 콘퍼런스 '환경 읽어드립니다'가 연사 라인업을 공개했다.

CJ ENM은 오는 24일 오전 10시 유튜브 채널 '사피엔스 스튜디오'를 통해 인포테인먼트 환경 콘퍼런스 '환경 읽어드립니다'를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배우 김상중, 가수 이적의 사회로 진행하는 가운데 국내외 저명인사의 환경 관련 강연이 7시간 동안 이어진다.

'환경 읽어드립니다'는 CJ ENM의 디지털 인사이트 플랫폼 '사피엔스 스튜디오'가 개최하는 인포테인먼트 환경 콘퍼런스다. 최근 기업 경영의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를 인문학과 결합한 신개념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다. 시청자가 일상 속 환경 문제에 대해 쉽게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CJ ENM 관계자는 "핵심 사업 중 하나인 콘텐츠를 통해 사회적으로 선한 영향력을 미칠 수 있는 ESG 활동을 다양하게 선보일 예정"이라며 "전 세계 시청자가 더욱 가치 있는 세상을 이야기 할 수 있도록 만드는 것 또한 콘텐츠 산업의 중요한 사회적 가치"라고 밝혔다.

이번 강연은 메타버스, 인간 심리, 라이프스타일 등 다양한 분야의 트렌드와 환경 문제를 결합해 재미를 높인다. 사피엔스 스튜디오의 시그니처 포맷이라 할 수 있는 '1인 강연' 방식으로 진행한다.

김상중이 여는 1부에는 송길영(바이브컴퍼니), 정지훈(미래역사학), 조천호(대기과학), 장항석(연세대학교 의료원) 등 연사가 출격 각기 다른 주제로 유쾌한 강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적이 맡은 2부에는 김상욱(물리학), 김상균(인지과학), 양정무(미술사학), 김경일(인지심리학) 등 전문가가 등장해 다채로운 강연을 펼친다.

각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명사도 대거 참여한다. 페데리코 파일라(Federico Failla) 주한 이탈리아 대사, 필립 터너(Philip Turner) 주한 뉴질랜드 대사, 베르트랑 피카르(Bertrand Piccard) 전 유엔환경계획(UNEP) 친선대사, 로키 다우니(Rocky Dawuni) 등이 출연한다. CJ ENM 측은 이들이 동북아 지역은 물론 환경 문제에 깊은 관심을 갖고 있어서 이번 환경 콘퍼런스의 취지에 공감해 출연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색다른 볼거리도 제공한다. CJ ENM은 환경에 대한 어린이들의 상상력을 입혀 행사의 의미를 더할 계획이다. CJ나눔재단이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공모한 친환경 주제 그림들을 무대 세트에 활용한다. 수중 사진작가이자 환경 다큐멘터리 분야에서 활발한 행보를 보이는 와이진(Y.Zin)의 사진 작품과 다큐 영상도 볼 수 있다. 국내 유명인의 축하 공연 라인업도 추후 공개된다.

'환경 읽어드립니다'를 스트리밍하는 유튜브 채널 '사피엔스 스튜디오'는 CJ ENM이 지난해 9월 개설한 디지털 채널이다. 다양한 지식형 콘텐츠를 쉽고 재미있게 전달하는 인사이트 플랫폼이다. tvN '책 읽어드립니다', '어쩌다 어른'의 정민식 총괄PD와 김민수·최진아PD가 기획과 연출을 맡고 있다.

한편, CJ ENM은 최근 ESG 경영에 속도를 내고 있다. 올해 ESG 전략 추진을 위한 최고 의사결정기구인 ESG 위원회를 신설하고, 글로벌 기업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설립된 UN 산하 전문기구 'UNGC'에 가입하는 등 본격적인 ESG 경영에 나서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