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마지막 ‘거리두기’ 15일 발표···‘2주 OR 3주’ 적용기간 주목

이효정 기자입력 : 2021-10-14 14:18

코로나19 브리핑하는 손영래 반장.[사진=연합뉴스]


정부가 오는 15일 ‘위드 코로나(단계적 일상회복)’ 전 마지막 거리두기 조정안을 발표하는 가운데, 수도권의 경우 거리두기 4단계를 3개월째 지속하고 있는 상황이라 적용기간에 대해 관심이 쏠린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사회전략반장은 14일 오전 기자단 백브리핑에서 거리두기 적용기간에 대해 “단계적 일상회복 체계 개편과 맞물려 있어서 시기를 어떻게 할지가 중요한 논의사항”이라며 “접종률 상승, 70% 달성 시점, 방역 의료체계 상황 등을 검토하면서 결정하는 과정이라 오늘 논의와 내일 중대본 회의 거쳐서 결정될 것”이라고 답했다.

당초 방역당국이 이번에 결정되는 거리두기가 일상회복 전환을 앞둔 마지막 조정안이라고 한 만큼 3주로 연장할 가능성이 점쳐진다.

반면, 이번 마지막 거리두기 적용기간이 2주로 결정되면 위드코로나 전환 시점이 1주 가량 앞당겨질 수 있다는 시각도 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