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고객 선호도 높은 기능 중심 트림 별 기본 사양 재구성
  • 주유·편의점·식음료 결제 가능한 인카페이먼트 기능 추가
르노삼성자동차가 중형 세단 'SM6'의 2022년형 모델을 5일 출시했다. 기존 모델보다 주행성능과 승차감을 개선하고, 첨단 기능을 추가했다. 

2022년 SM6에는 더욱 강화된 이지 커넥트 서비스가 적용됐다. 차량용 결제서비스인 '인카페이먼트' 기능이 추가돼 주유는 물론 CU 편의점과 식음료 가맹점 메뉴를 자동차 안에서 확인해 주문부터 결제·픽업까지 할 수 있다.
 
안전지원 콜 서비스도 새롭게 추가됐다. '어시스트 콜'은 차량 사고와 같은 긴급 상황 발생 시 24시간 운영 전담 콜센터를 통해 긴급구조 신고 및 사고처리를 지원하는 서비스다. 에어백이 펼쳐지는 사고가 발생했을 때는 차량이 능동적으로 위치를 콜센터로 전송하고 긴급 구조 및 사고처리 지원을 진행한다. 차량 고장 발생 시 견인 또는 서비스 거점 안내를 지원하는 '고장 헬프 콜' 기능도 지원한다. 
 
디자인 완성도는 더욱 높아졌다. 외관 좌우 헤드램프와 이어진 프론트 그릴은 차체를 더욱 넓어 보이게 한다. 이는 수평으로 이어진 범퍼 하단부 크롬라인과 더불어 안정적이고 당당한 이미지를 연출한다. 실내는 기능적이면서도 편안함을 제공하는 공간으로 구성됐다. 나파가족 소재와 시트 위치를 자동으로 조절하는 이지액세스, 마사지 시트 등을 통해 운전자와 탑승객에게 최상의 안락함을 제공한다.

SM6는 터보 직분사 가솔린 엔진 △TCe 260 △TCe 300와 액상분사 엔진 △2.0 LPe LPG 등의 파워트레인을 탑재했다.

TCe260은 르노그룹과 다임러가 공동개발한 엔진이다. 최고 출력 156마력, 최대 토크 26.5㎏·m로 실용영역인 1500~3500rpm 구간에서 우수한 성능을 발휘한다. 복합 연비는 13.6㎞/ℓ(16·17인치형 타이어 기준)다. TCe 300은 르노그룹의 고성능 브랜드 알핀(Alpine)과 르노 R.S. 모델에 탑재되는 고성능 엔진이다. 최고 출력 225마력, 최대 토크 30.6㎏·m의 성능을 발휘한다. 2.0 LPe는 140마력, 19.7㎏.m토크의 성능을 갖추고 있다. 
 
2022년형 SM6의 가격은 TCe 260 △SE 트림(등급) 2386만원 △LE 트림 2739만원 △RE 트림 2975만원이다. TCe 300은 △SE 플러스 트림 2513만원 △LE 트림 2719만원 △프리미에르 3387만원(개소세 3.5% 기준)이다.
  
김태준 르노삼성차 영업마케팅본부장은 "2022년형 SM6는 고객들의 편의성과 안전성을 높이는 신규 기능을 추가하면서도 가격경쟁력을 더욱 높인 것이 특징"이라며 "더 많은 고객들이 검증된 품질과 상품성, 우수한 가격경쟁력을 지닌 SM6를 선택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르노삼성자동차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