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 사회혁신·통신융합·전파위성 R&D 민간전문가 위촉

임민철 기자입력 : 2021-09-22 12:00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현판. 아주경제 DB]


디지털 사회혁신, 정보통신기술(ICT) 융합기술, 방송·전파위성 분야 연구개발(R&D) 연구개발 사업 기획을 전담할 민간전문가(PM) 3명이 신규 위촉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3명의 PM을 신규 위촉한 것을 계기로 디지털 대전환, 글로벌 기술패권 경쟁 등 국내를 둘러싼 ICT 환경변화에 대한 대응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백은경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전문위원이 디지털 사회혁신 PM, 박문주 인천대학교 교수가 ICT융합 PM, 변우진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전파위성연구 본부장이 방송·전파위성 PM을 맡는다.

백은경 디지털 사회혁신 PM은 KT융합기술원에서 미래인터넷, 네트워크, 인공지능 융복합 프로젝트 등을 맡아 온 ICT융합서비스 전문가다. 탄소중립, 비대면혁신 등 디지털 대전환과 국가핵심난제 해결을 위한 기술을 담당한다.

박문주 ICT융합 PM은 LG전자, IBM 등에서 유비쿼터스, 에지컴퓨팅 등 기술을 경험한 ICT융합 전문가로, 글로벌 기술패권경쟁 시대에 필요한 ICT 핵심 공급망 소·부·장 기술과 에지컴퓨팅 분야를 담당한다.

변우진 방송·전파위성 PM은 삼성전기, 조지아텍 등을 거쳐 ETRI에서 전파통신분야 연구를 담당해 온 전문가로, 6G 위성통신 등 미래 통신의 근간이 될 전파·방송·위성 기술을 담당한다.

류제명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신임 PM이 정부가 추진하는 디지털뉴딜 성과를 확산하고 디지털 대변혁을 가속화하는 데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신규 위촉된 ICT R&D 민간전문가들의 주요 경력. [자료=과기정통부]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