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홈플러스 등 대형마트 일부 점포, 추석 당일 '정상 영업'

정석준 기자입력 : 2021-09-21 11:09

[사진=연합뉴스]

21일 추석 당일 대형마트 휴무 여부가 화제다.

2012년 골목상권과 전통시장을 살리기위해 도입된 유통산업발전법에 따르면 국내 대형마트는 매달 둘째·넷째 주 일요일에 의무 휴업해야 한다. 일부 점포는 1월 1일과 설날, 추석 당일 휴점한다.

이마트는 킨텍스점, 하남점 등 총 138개 점포 중 44개 점포가 휴점한다고 밝혔다. 롯데마트는 영종도점, 고양점등 27개 점포가 휴점한다. 홈플러스는 경기하남점, 고양터미널점, 구미점, 병점점, 서귀포점 등 23개 점포가 문을 닫고 115개 점포가 정상 영업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코스트코는 전 점포가 휴점한다.

한편, 각 점포 휴점 여부는 홈페이지 또는 애플리케이션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