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英 mRNA백신 100만 도즈 25일부터 순차 공급 유력”

뉴욕(미국)=김봉철 기자입력 : 2021-09-21 10:31
“한·영 백신교환 협의 진행 중”…종류·시기 등 미정

한-영 연합 해상기회훈련이 실시된 지난 8월 31일 오후 동해 남부 해상을 항해 체류중인 영국의 항공모함 퀸 엘리자베스함에서 영국 전투기 F-35B 가 이륙 시연 준비를 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청와대는 20일(현지시간) “오는 25일(한국시간 기준)부터 영국으로부터 mRNA(메신저 리보핵산) 백신 100만 도즈의 순차적 도입이 유력하다”고 밝혔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에게 이같은 내용을 공지했다. 영국이 보유한 화이자 또는 모더나 백신 도입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이 관계자는 이날 오후 미국 뉴욕 프레스센터에서 기자들과 만나 “백신 교환에 있어 양국 간 협의가 진행 중”이라며 “거의 막바지 단계에 이른 것 같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다만 “지금 종류나 물량, 시기에 대해서는 협의가 완료되면 곧 발표드리겠다”며 말을 아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과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뉴욕 주유엔대표부 양자회담장에서 정상회담을 갖고 한·영 백신 교환을 가시화했다.

존슨 총리는 “한국과 영국 간에 백신 교환을 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백신 교환은 한·영 우호 관계를 잘 보여 주는 사례로, 백신 교환을 계기로 한영 관계가 더욱 공고해지기를 바란다”고 화답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