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포원시스템과 'AI 스마트 환기시스템' 개발 맞손

오수연 기자입력 : 2021-08-29 09:00

유용규 KT 강남서부법인고객본부장 상무(오른쪽)와 김학겸 포원솔루션 회장(왼쪽)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KT 제공]

실내공기를 쾌적하게 유지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환기가 중요하다. 앞으로는 개별 세대의 환기시스템에도 인공지능(AI)과 관제 플랫폼이 적용돼 관리가 수월해질 전망이다.

KT는 29일 창문형 환기시스템 제작 전문기업 포원솔루션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디지털 혁신(DX)을 통해 코로나19와 미세먼지로부터 가족 건강을 지킬 수 있는 'AI 기반 창문형 환기시스템' 제작 협력에 나선다고 밝혔다.

2006년 이후 준공된 100세대 이상 공동주택에는 의무적으로 환기장치가 설치돼 있다. 그러나 베란다 천장 등에 위치한 환기장치를 스스로 관리하기는 어려움이 크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AI로 실내를 편리하고 똑똑하게 환기해 쾌적하고 안전한 주거공간을 조성할 방침이다.

양사는 △실내외 공기 데이터를 비교 분석해 자동으로 가동되는 창문형 환기시스템 △환기시스템과 관제 플랫폼의 연동 △공기 데이터 월별 분석 리포트 제공 등 역량을 갖고 있다.

KT는 ABC(AI·빅데이터·클라우드) 역량을 바탕으로 솔루션을 개발하고 상품화를 추진한다. 특히 KT의 인공지능 플랫폼 '기가지니'와 AI 환기 관제 플랫폼을 포원솔루션의 환기시스템과 연동할 방침이다.

포원솔루션은 공동주택에 설치가 쉬운 환기시스템을 개발한다. 이 시스템은 내년 입주 예정인 상진건설의 인천 미추홀구 신축 오피스텔 현장에 처음 적용될 계획이다.

유용규 KT 강남서부법인고객본부장 상무는 "KT와 포원솔루션의 역량을 합친 AI 스마트 환기시스템을 통해 공동주택과 다중이용시설의 실내 공기 질을 손쉽게 측정할 수 있다"며 "이 시스템을 통해 앞으로 실내 공기 질도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학성 포원솔루션 대표이사는 "포원솔루션은 '환기'와 '결로'에 대한 높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세계최초로 창문형 스마트 하이브리드 환기 설비 시스템을 완성해 다수 1군 건설사 대형현장에 시공해왔다"며 "KT와의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AI 스마트 환기시스템을 구축하고 환기 시장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