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신작 '마블 퓨처 레볼루션' 이미지[사진=넷마블 제공]

넷마블은 신작 모바일 오픈월드 액션 RPG(역할수행게임) ‘마블 퓨처 레볼루션’이 사전 다운로드만으로 글로벌 78개국 앱스토어에서 인기 순위 1위에 올랐다고 25일 밝혔다.

사전 다운로드는 정식 출시에 앞서 게임에 관심 있는 이용자들이 미리 게임을 내려받는 것으로, 이용자 기대의 척도로 활용된다.

모바일 데이터 분석 플랫폼 앱애니와 모바일인덱스에 따르면, 마블 퓨처 레볼루션은 이날 오전 기준 한국과 미국, 일본, 대만, 영국, 독일, 캐나다, 프랑스 등 글로벌 78개국 애플 앱스토어에서 무료게임 부문 1위를 달성했다. 인도와 캄보디아 등에서도 인기 순위 상위 3위에 올랐다.

마블 퓨처 레볼루션은 이날 오후 5시에 정식 출시된다. 이 게임은 마블 IP(지식재산권) 최초의 모바일 오픈월드 액션 RPG로, 넷마블과 마블의 두 번째 협업 타이틀이다. 전 세계 1억2000만명 이상이 즐긴 ‘마블 퓨처파이트’ 개발사인 넷마블몬스터가 개발했다.
 

(왼쪽부터) 미국, 한국, 일본 앱스토어 순위[사진=넷마블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