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3조 3625억원 규모 제3회 추경 편성...전기대비 12.5% ↑

(수원)강대웅·송인호 기자입력 : 2021-08-25 09:22
상생 국민지원금 등 정부 제2차 추경사업 대응...내달 8일 확정

수원시가 25일 3조 3625억원 규모의 2021년 제3회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 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사진=수원시 제공]

수원시가 25일 3조 3625억원 규모의 2021년 제3회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 의회에 제출했다.

시는 이날 제3회 추경은 정부의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사업’ 등 정부 제2차 추경에 대응해 시민들이 ‘코로나19 이전 일상’을 회복하도록 지원하면서 ‘시민과의 약속’을 이행하기 위한 주요 현안 사업 추진예산을 편성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제3회 추경예산은 제2회 추경예산(2조 9893억원)보다 3732억원(12.5%) 증가한 3조 3625억원으로 일반회계 3627억원, 특별회계 105억원이 증액됐으며 이날 의회에 제출하고 내달 8일 확정할 계획이다.

일반회계 재원 증액 내역은 지방세 1366억원, 조정교부금·지방교부세 624억원, 국·도비 보조금 2437억원 등이며 통합재정안정화기금 예수금 수입(통합계정) 800억원을 감액해 총 3627억원을 세입예산으로 편성했다.

일반회계 세출예산은 자체 사업 675억원, 국·도비보조금 등 보조사업 2889억원,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재해・재난목적예비비 63억원을 증액했다.

이번 추경의 주요 사업은 △정부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 사업 2360억원 △농수산물도매시장 북측 진입도로 개선 사업 123억원 △고색역 주변 융복합 개발 사업 80억원 △지지대공원 조성 사업 32억원 △숙지공원 조성 사업 30억원 △정자2동 청사 부지매입 28억원 △세지로 지중화 사업 25억원 등이다.

특히 시는 예기치 못한 코로나19 상황에 대응하기 위한 예비비 63억원도 편성했다.

권찬호 시 기획조정실장은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등 정부 제2차 추경에 신속히 대응하고, 시민과의 약속을 충실하게 이행하기 위한 추경 예산안”이라며 “효율적으로 재원을 배분해 시민을 위한 재정 운용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