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경기도 성남시 사옥 그린팩토리 이미지[사진=네이버 제공]

네이버는 진학사와 ‘네이버 자격증, 인증서 기반 서비스 사업 공동 추진’에 관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4일 밝혔다.

양사는 연내 네이버 자격증 서비스에 등록한 한국산업인력공단 495종, 대한상공회의소 19종의 자격증을 진학사에서 운영하는 취업포털 ‘캐치’에서 이력서를 쓸 때 연동할 수 있는 서비스를 오픈할 예정이다.

진학사 캐치 개인회원은 이력서 등록 시 네이버 자격증 불러오기를 누르면, 쉽고 빠르게 보유 자격증을 확인하고 원하는 자격증을 선택해 이력서에 자격번호, 발급기관명, 취득일자 등을 입력할 수 있다.

네이버가 지난 1월 출시한 네이버 자격증은 한국산업인력공단 495종, 대한상공회의소 19종 등 총 514개의 자격증을 확인하는 서비스다. 이달 기준 이용자 수는 210만명이다.

황지희 네이버 인증서비스 리더는 “향후 발급처, 사용처를 빠르게 확대해 언제 어디서든 네이버 자격증으로 간편하게 이력서를 작성하고 확인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