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양천구 코로나 선별진료소 방문, 의료진에 1000만원 상당의 위문품 전달
 

한국공항공사는 코로나 의료진에 위문품을 전달했다. 사진 왼쪽부터 김수영 양천구청장,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 [사진=한국공항공사 제공]


한국공항공사는 12일 서울시 양천구청을 방문해, 코로나19 대응의 최일선을 책임지고 있는 의료진을 응원하는 위문품을 전달했다.

공사가 전달한 홍삼음료, 홍삼수 등으로 구성된 1000만원 상당의 위문품은 공항 인근 선별진료소와 임시선별검사소, 예방접종센터 등에서 근무하고 있는 의료진과 행정인력, 자원봉사자들 약 300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은 “의료진은 우리 국민에게 가장 필요한 힘”이라며 “폭염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코로나19 재확산으로 격무에 시달리고 있는 의료진이 조금이나마 기력을 회복하고 힘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