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사랑의 봉사단’ 20년째 김치 행사...“따뜻한 ESG 활동 고민”

신승훈 기자입력 : 2021-08-05 09:16
KT ‘사랑의 봉사단’, 김치 연구가 이종임 셰프와 비대면 김치 나눔 행사 임직원 자택 100곳 연결해 비대면 진행…동자동 어르신에게 열무 김치 전달

4일 서울 양천구 KT 목동타워에서 김치연구가 이종임 셰프와 KT 사랑의 봉사단이 비대면으로 김치를 담그고 있는 모습. [사진=KT 제공]

KT가 무더위와 코로나19로 지친 이웃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으로 ‘랜선 김치나눔’ 행사를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KT ‘사랑의 봉사단’ 김치행사는 올해로 20년째다. 코로나19로 인해 지난해부터 비대면 화상시스템으로 진행하고 있다.

KT는 지난 4일 KT 목동타워 스튜디오와 임직원 100명의 가정을 화상시스템으로 연결해 김치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메인 스튜디오에서는 김치연구가 이종임 셰프가 열무김치를 담는 법을 설명했다. 임직원은 자택에서 셰프의 레시피를 보면서 행사에 참여했다. 랜선 김장으로 만든 열무 김치 500kg은 서울 용산구 동자동 독거 어르신에게 배송됐다.

앞서 KT는 열무, 오이와 양념 등 각종 버무림 재료가 담긴 키트를 배송했다.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산물을 구매해 의미를 더했다. 사랑의 봉사단 일원인 추일남 직원은 “코로나19로 여름 휴가를 가지 못했는데 이번 휴가 기간 가족들과 함께 어르신들을 위한 열무김치 담그는 행사에 참여해 더 큰 보람을 느꼈다”고 밝혔다.

이선주 KT ESG경영추진실장(상무)은 “코로나19와 폭염에 지친 어르신들의 시원하고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사랑의 봉사단이 마음을 모았다”면서 “KT는 대한민국 대표 ESG 기업으로 사회에 가치를 더할 수 있는 따뜻한 ESG 활동을 고민하겠다”고 밝혔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