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섹타나인, 스타트업 발굴·육성 나선다

조재형 기자입력 : 2021-08-03 09:42
첫 프로젝트로 ‘핀테크’ 분야 스타트업 대상 ‘데모데이’ 진행

[사진=SPC그룹]


SPC그룹이 국내 스타트업 발굴과 육성에 나선다.

SPC그룹의 디지털 사업 전문 기업 섹타나인은 ‘스타트업 육성 프로젝트’를 통해 스타트업 협력 모델을 구축하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나선다고 3일 밝혔다.

이 프로젝트는 스타트업으로부터 협업할 수 있는 사업 아이디어를 제안 받아 실제 사업에 반영하는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이다.

지난 1월 출범한 섹타나인은 SPC그룹이 축적해온 플랫폼 비즈니스 기술력과 마케팅 역량, 정보통신기술(ICT) 사업 인프라를 결집해 만든 디지털마케팅 전문기업이다. 그룹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가속화하고, 테크놀로지 기반의 마케팅 플랫폼 사업을 주도하고 있다.

섹타나인은 첫 프로젝트 주제를 ‘핀테크’로 정하고 지난달 27일과 30일 SPC그룹 매장 플랫폼 관련 사업 계획을 제안하는 데모데이를 진행했다. 데모데이에는 최종 선정된 15개사가 참여했다.

섹타나인은 데모데이 심사를 통해 최종 선발된 스타트업에게 SPC그룹 차세대 판매관리시스템(POS) 개발을 섹타나인과 공동으로 기획하고 상용화할 수 있는 사업 기회를 제공하고 투자 유치 등도 검토할 예정이다.

섹타나인 관계자는 “스마트 라이프 테크놀로지 컴퍼니라는 비전에 맞는 혁신적인 사업 모델을 구축하고 스타트업 성장을 적극 지원하는 등 ESG 경영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