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주택 매매거래량 전년보다 35.8% '뚝'…전·월세는 6.8% '쑥'

박기람 기자입력 : 2021-07-30 06:00
국토부, 6월 주택 거래량 통계·하반기 입주예정 아파트 발표

[자료=국토교통부]
 

지난달 주택 매매거래량과 전·월세 거래량은 각각 8만9000건과 20만1000건으로 조사됐다. 통계에 따르면 전월 동기와 비교해 매매거래량은 줄어든 반면, 전·월세 거래량은 늘어났다. 

30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 6월 주택 매매거래량(신고일 기준)은 총 8만8922건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월(9만7524건)보다 8.8%, 전년 동월(13만8578건)보다 35.8% 감소한 수치다. 이달까지 누계 주택 매매거래량은 55만9323건으로, 전년 동기(62만878건) 대비 9.9% 줄어들었다.

반면 전·월세 거래량은 늘어났다. 임대차 신고제 자료와 확정일자 신고 자료를 합산한 6월 전·월세 거래량은 총 20만547건으로 확인됐다. 임대차 신고제와 확정일자가 각각 6만8000건, 13만2000건이다. 이는 전월(17만3631건)보다 15.5%, 전년 동월(18만7784건)보다 6.8% 증가한 것이다.

올해 하반기(7~12월) 전국 입주 예정 아파트는 17만1630가구로 집계됐다. 수도권과 서울에서 각각 9만6332가구와 1만7569가구가 입주를 앞두고 있다.

수도권은 예년 평균(8만 가구) 대비 21.0% 증가했으며, 최근 5년 평균(10만2000가구) 및 전년 동기(9만9000가구)보다 각각 5.4%, 2.9%씩 감소했다. 서울은 5년 평균(2만4000가구) 및 전년 동기(2만7000가구)와 비교해 각각 27.4%, 33.7% 줄어들었다. 

주택 규모별로는 전용면적 60㎡ 이하가 3만1109가구, 60~85㎡ 3만5852가구, 85㎡ 초과 6277가구로 나타났다. 85㎡ 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91.4%를 차지해 중소형주택의 입주물량이 많다. 주체별로는 민간 4만9449가구, 공공 2만3789가구로 각각 조사됐다.

하반기 물량을 포함한 올해 전체 입주 아파트는 7월을 기준으로 전국 31만9000가구, 수도권 18만3000가구, 서울 4만1000가구로 집계됐다.

이는 예년 평균 수준과 비교할 경우 전국 0.5%, 수도권 23.4%, 서울 9.9% 증가했으나, 최근 입주물량이 큰 폭으로 증가했던 5년 평균(전국 39만3000가구, 수도권 18만9000가구, 서울 4만2000가구)과 비교하면 전국, 수도권, 서울은 각각 18.9%, 3.1%, 3.0%씩 감소한 수준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