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시스템 에어컨, 美서 냉난방공조 솔루션 성능 ‘합격점’

장문기 기자입력 : 2021-07-22 10:00
4년 연속 미국냉동공조협회 ‘퍼포먼스 어워드’ 수상
LG전자가 미국에서 시스템 에어컨의 성능을 인정받으며 북미 시장에서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LG전자는 자사 시스템 에어컨이 미국냉동공조협회(AHRI)로부터 4년 연속으로 ‘퍼포먼스 어워드(Performance Award)’를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AHRI는 각 제품군에서 무작위로 선정한 모든 제품을 대상으로 글로벌 시험인증기관인 인터텍(Intertek)의 성능평가를 시행, 최근 3년 연속 통과한 제품군에만 이 상을 수여한다.

LG전자는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간 AHRI의 시험을 통과해 퍼포먼스 어워드를 받은 후 매년 수상을 이어오고 있다.

이번 퍼포먼스 어워드를 수상한 LG전자 시스템 에어컨은 △대용량 시스템 에어컨 △공냉식 냉방시스템 △수냉식 냉방시스템 △벽걸이형 냉방기 △상업용 일체형 냉방기 △상업용 일체형 냉난방기 △팬 코일 유닛 등 7개 제품군이다. 이들 제품군은 2018년부터 2020년까지 3년 연속으로 인터텍 성능평가를 통과했다.

미국 냉동공조협회는 1953년 출범한 단체로 약 350개 글로벌 에어컨 제조업체가 가입해 있다.

이재성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부사장)은 “미국에서도 인정받은 기술 경쟁력을 앞세워 글로벌 공조 시장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대용량 시스템 에어컨 제품군의 대표모델 멀티브이(Multi V). [사진=LG전자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