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G 문제해결 위한 아이디어 등 공모...총 2억원 지원

[사진=KTB금융그룹]



KTB금융그룹은 1일 사단법인 벤처기업협회 산하 서울벤처인큐베이터(SVI)와 'KTB 벤처 챌린지(Venture Challenge) 2021'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KTB 벤처 챌린지는 벤처·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이다. 대학생을 대상으로 우수한 창업인재를 발굴, 육성해 창업을 지원한다. 2019년 시작해 올해 세 번째로 열린다. 

올해는 고부가가치 창출 서비스, 소셜벤처 분야와 함께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문제 해결을 위한 아이디어를 추가로 공모한다. 

참가자 모집은 이날부터 오는 30일까지 1개월간이다. 신청자 중 서류전형과 발표평가를 통해 50개 팀을 선발, 밸류-업 캠프를 진행한다. 중간평가를 거쳐 본선대회에 진출할 20개 팀을 선정한다.

본선대회에선 최종 10개 팀을 선발해 총 1억원의 사업화 자금을 지원한다. 대회 이후엔 전문가 멘토링 등 벤처기업협회에서 진행하는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본 행사는 KTB금융그룹 사회공헌 활동의 하나다. KTB자산운용의 코스닥벤처펀드 운용보수 일부, KTB투자증권과 KTB네트워크의 기부금 출연으로 재원을 마련했다. 

지난해 7월 열린 KTB 벤처 챌린지 2020에서는 총 200여개 팀이 지원한 가운데, 맞춤형 비건 디저트와 원료를 개발하는 '조인앤조인'이 대상을 수상했다. 수상 후 조인앤조인은 별도의 투자유치 및 지역 내 공장설립 등으로 지난해 매출 27억원을 달성했다.

KTB금융그룹 관계자는 "참신한 아이디어를 가진 예비 사업가들이 성공적으로 사업화 단계에 진입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며 "특히 세계적 화두로 떠오른 ESG 분야 아이디어를 주의 깊게 지켜볼 예정"이라고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