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상 노트북 11번가, 네이버, G마켓, 위메프 등 통해 선봬
SK네트웍스가 삼성전자의 노트북 재구매 할인 프로그램 ‘갤럭시북 클럽’ 가입 상품을 출시한다.

SK네트웍스는 갤럭시북 클럽 대상 노트북을 11번가, 네이버, G마켓, 위메프 등 인터넷 쇼핑몰을 통해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갤럭시북 클럽은 ‘갤럭시북 프로’, ‘갤럭시북 프로 360’ 구매 고객이 36개월간 사용한 뒤 추후 삼성전자의 신규 노트북으로 교체하면서 기존 노트북을 반납하는 경우 경우 기존 제품 구매 금액의 최대 40%를 보상하는 프로그램이다.

대상 노트북을 구매한 뒤 14일 이내에 소비자가 직접 노트북에 탑재된 ‘갤럭시 북 멤버스(Galaxy Book Members)’ 애플리케이션(앱)에 접속해 가입하면 된다.

SK네트웍스는 갤럭시북 클럽 가입 고객에게 각종 서비스 이용권 등 혜택을 지급할 방침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앞으로 갤럭시북 클럽 대상 제품을 확대하고 고객 서비스 수준을 높여 보다 합리적인 노트북 이용 트렌드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갤럭시북클럽 안내 포스터. 사진=SK네트웍스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