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시, 삽교 배수펌프장 등 직접 찾아 꼼꼼히 살펴
  • 예산군, 윤봉길 의사 탄신 113주년 기념행사 19일 개최

황선봉 예산군수가 배수펌프장을 점검하는 모습[사진=예산군제공]

황선봉 예산군수가 지난 17일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에 대비해 광시, 삽교 배수펌프장 등을 직접 방문하고 점검을 실시했다.

황선봉 군수는 배수펌프의 정상작동 여부, 재난 발생 시 신속 대응을 위한 시설물 등을 꼼꼼히 확인하며 군민 안전을 위해 철저한 관리 감독에 나서줄 것을 당부했다.

배수펌프장은 저지대, 상습침수지역 등에 설치돼 태풍, 집중호우 시 불어난 빗물을 강제로 배수시켜 침수피해를 방지하는 시설이다.

군은 지난달 25일부터 여름철 자연재난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전기설비, 펌프, 배수문 등 시설물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고 정상작동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시험가동을 진행 중이다.

아울러 점검결과에 따른 보완사항에 대해서는 긴급 정비계획을 수립해 본격적인 우기 시작 전 보수·보강을 완료해 배수펌프장이 원활하게 가동될 수 있도록 조치하고 있다.

황선봉 군수는 “해마다 반복되는 여름철 집중호우에 대비해 방재시설 점검과 가동준비에 만전을 기해 군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윤봉길의사 기념관 전경[사진= 예산군 제공]

이와 더불어 예산군 관광시설사업소는 오는 19일 매헌 윤봉길 의사 탄신 113주년을 기념해 ‘윤봉길 다시 태어나 만나다’ 행사를 윤봉길의사 유적 저한당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문화재청 생생문화재 공모사업의 일환으로 사단법인 매헌윤봉길월진회가 주관하며, 케이팝(K-POP) 고등학교, 박정욱 명창의 식전 공연으로 행사의 시작을 알리고 윤 의사의 탄신일인 6월 21일을 기념하는 탄신기념식이 이어진다.

또한 2부에서는 ‘윤봉길 의사 다시 태어나 만나다’를 주제로 △윤봉길 시음악극 공연 △윤봉길 무용단 부채춤 공연 △덕산면 주민자치회 난타공연 △세한대학교 실용음악과 공연 △윤봉길 풍물단 공연 등 다채로운 공연이 진행되며, 불꽃놀이를 끝으로 행사가 마무리될 예정이다.

관광시설사업소 관계자는 “윤봉길 의사의 탄신일을 맞아 나라를 위해 자신은 물론 가족까지 헌신한 윤봉길 의사의 뜨거운 애국정신을 다시 한 번 되새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