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협, 중앙아시아 에너지·인프라 진출 전략 공유...EBRD와 온라인 세미나 개최

김성현 기자입력 : 2021-06-17 07:55
한국무역협회가 우리 기업들의 중앙아시아 에너지·인프라 산업 진출을 위한 정보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무역협회는 16일 유럽부흥개발은행(EBRD)과 공동으로 ‘중앙아시아 진출 전략 세미나’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지난해 EBRD와 개최한 중유럽 진출 전략 세미나에 이은 두 번째 세미나다. 세미나에서 EBRD는 유망 진출 방안을 추천하고 국제 조달시장 진출 정보를 제공했다.

특히 에너지·인프라 분야 진출과 관련해 구체적인 사례를 들어 우리 기업들이 어떤 전략을 구사해야 하는지 공유했다.

EBRD의 수잔나 하르기타이 중앙아시아 담당 상무는 “EBRD는 중앙아시아 지역에서 가장 많은 투자를 지원하는 기관으로서 1991년 이후 6000여개에 달하는 프로젝트를 수행했다”면서 “최근 중앙아시아 지역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친환경 프로젝트 등 다양한 사업 기회가 존재하는 만큼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한국 기업의 EBRD 프로젝트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학희 무역협회 국제사업본부장은 “중앙아시아는 1991년 독립 이후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지역 중 하나로 코로나19 이후 약화된 중국 위주의 공급망을 대체할 유망한 시장”이라며 “정부 주도의 다각적 인프라 구축과 산업 현대화 노력이 적극 추진되는 만큼 우리 기업에게 열린 기회도 많다”고 강조했다.
 

무역협회가 16일 유럽부흥개발은행(EBRD)과 공동으로 개최한 ‘중앙아시아 진출 전략 웨비나'에서 조학희 무역협회 국제사업본부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한국무역협회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