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국악원장에 김영운 씨

기수정 문화팀 팀장입력 : 2021-06-11 10:06

김영운 신임 국립국악원장[사진=문화체육관광부 제공]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가 11일 국립국악원장에 전 (재)국악방송 사장 김영운씨(67세)를 인사혁신처 공모를 통해 임명했다고 밝혔다. 신임 원장의 임기는 3년이다.

신임 김영운 국립국악원장은 국악 이론 전문가로 손꼽히는 인물이다.

국악고를 졸업하고 서울대 국악과를 졸업한 그는 한양대 대학원에서 국악이론 석사를, 성균관대 대학원에서 국문과 박사학위를 각각 취득했다.

이후 한양대학교 국악과 교수, 한국국악학회 이사장,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 등을 역임하며 후학 양성과 국악 연구 등을 위해 힘써왔다.

또 (재)국악방송 사장을 지내며 국악을 국내외에 널리 알렸고, 현재는 문화재청 무형문화재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신임 원장은 그동안 학계와 현장에서 쌓은 풍부한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코로나19 이후 시대에 국악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국립국악원의 발전과 국악 진흥에 크게 이바지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