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욱·남영신·부석종 등 육·해·공군 15명 코로나19 음성 판정

김정래 기자입력 : 2021-06-11 08:46
국회 국방위원 안규백 확진에 긴급검사

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방위 전체회의에 출석한 서욱 국방부 장관이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안규백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코로나19 확진 판정으로 긴급 검사를 받은 서욱 국방부 장관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11일 국방부 등에 따르면 서 장관은 이날 정상적으로 업무에 복귀했다.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접종을 2차까지 완료했기 때문이다. 방역지침상 자가격리 대상자도 아니다.

남영신 육군참모총장과 부석종 해군참모총장, 정상화 공군참모차장 등 서 장관과 함께 9일 국회 국방위원회에 참석한 국방부와 각 군 주요 보직자 15명도 전원 음성으로 확인됐다.

다만 공무원 일부는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지 않아 음성 판정을 받았어도 방역지침에 따라 자가 격리를 할 것으로 전해졌다.

전날 국방부는 국방위 소속 안 의원 확진되자 서 장관을 비롯한 국방위 참석자들이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받았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소비자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