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넷 인재 매칭 플랫폼 탤런트뱅크, 공장환 신임 대표 영입

현상철 기자입력 : 2021-05-25 16:39

탤런트뱅크 공장환 대표[사진 = 휴넷]


인재 매칭 플랫폼 탤런트뱅크는 공장환 신임 대표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탤런트뱅크는 고스펙 시니어 전문가와 기업을 매칭해 필요한 기간 프로젝트를 수행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긱경제(Gig Economy)’에 기반한 인재 매칭 플랫폼이다.

2018년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이 만들었으며, 지난해 말 별도 법인으로 분사했다.

공장환 신임 대표(51세)는 야후, SK텔레콤, 이베이, 웅진OPMS에서 광고·마케팅, 디지털 컨텐츠 등 온라인·모바일에 기반한 다수의 사업을 총괄 기획한 플랫폼 비즈니스 전문가다.

공 대표는 “다양한 플랫폼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탤런트뱅크가 고급 인력의 공유경제 플랫폼으로 자리잡도록 하겠다”며 “긱경제 대표 플랫폼이자 새로운 고용 트렌드를 제시하는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탤런트뱅크는 현재 3500여명의 고스펙 시니어 전문가 풀을 확보했다. 한번 이용해 본 기업이 서비스에 만족해 다른 프로젝트 의뢰로 이어지는 ‘재의뢰율’은 60%다. 코로나19 이후 혼란을 겪은 기업들이 경험이 많은 전문가를 찾아 나서며 지난해는 전년 대비 240% 성장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