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종합화학, 유엔 우수사례 국제환경인증 최우수등급 획득···글로벌 석유화학기업 중 최초

윤동 기자입력 : 2021-05-25 13:30
SK종합화학은 글로벌 석유화학업계 최초로 유엔 우수사례 선정 국제환경 인증인 '기후변화 대응 및 플라스틱 저감 국제기준(GRP)'에서 폐플라스틱 저감 활동 등의 친환경 성과를 인정받아 최우수 등급(AAA)을 획득했다고 25일 밝혔다.

GRP는 플라스틱 저감 및 지속 가능한 해양환경 조성을 위한 글로벌 기후 대응 가이드라인으로, 유엔이 우수사례(Best Practices in Mainstreaming SDGs)로 선정한 국제 친환경 인증제도다.

평가 분야는 인프라 산업(석유·화학, 에너지, 건설·플랜트), 패션·의류, 유통·물류, 식품·음료, 뷰티·화장품, 프랜차이즈 식품·관광시설 등 6개 산업군이다. 등급은 최우수인 AAA부터 AA+, AA, AA- 단계로 구성돼 있다.

올해 GRP인증에는 전세계에서 총 570여 개 기업이 참가했으나 이 중 21개 기업만이 AAA, AA+, AA, AA- 인증 등급을 획득했다. SK종합화학은 이 중 석유·화학 분야에서 산업별로 친환경 실천이 가장 우수한 기업 한 곳에만 부여되는 최우수 등급 기업으로 선정됐다.

나경수 SK종합화학 사장은 "SK종합화학이 전세계 석유·화학 업계 최초로 GRP 최우수등급을 획득하면서 글로벌 석유·화학 업계에 그린 비즈니스 대전환이라는 화두를 던졌다"며 "앞으로 SK종합화학은 친환경 전략의 강력한 실행을 통해 폐플라스틱 순환체계 구축을 선도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