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냉장고, 유럽서 ‘최고’ 평가 잇따라

장은영 기자입력 : 2021-05-16 09:36
삼성전자 냉장고가 유럽 주요 지역의 소비자 전문지 평가에서 1위에 올랐다.

16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독일 최대 소비자 전문지 스티바는 상냉장‧하냉동 타입 부문 평가에서 132개 모델 중 삼성 냉장고를 1위로 선정했다.

삼성 냉장고는 7개 평가 항목 중 냉동 성능, 온도 안전성, 에너지효율, 오작동 감지 등 4개 분야에서 최고 등급인 ‘매우 우수’를 획득했다.

이 제품은 냉동칸을 필요에 따라 냉장 온도로 변경할 수 있으며, ‘키친핏’ 디자인이 적용돼 주방 가구와 일체감 있는 인테리어를 연출할 수 있다.

스웨덴 소비자 매거진 ‘라드앤론’도 1도어 냉장 전용고 부문에서 32개 모델 중 삼성 냉장고를 4년 연속 최고의 제품으로 선정했다.

2018년 이후 부동의 1위를 유지하고 있는 이 모델은 특히 냉장 성능과 에너지 효율 항목에서 우수한 점수를 받았다.

이 제품은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디지털 인버터 컴프레서를 적용하고 ‘메탈쿨링’과 ‘파워쿨’ 등의 차별화된 냉각 기능을 갖췄다. 또 와이파이 동글을 사용해 스마트폰으로 문 열림 알람을 받거나 원격으로 온도 제어를 할 수 있는 기능 등을 제공한다.

이탈리아의 소비자 매거진 알트로콘수모도 양문형 냉장고 부문 9개 모델 중 삼성 냉장고를 1위로 선정하며, ‘베스트 테스트’와 ‘베스트 바이’ 제품으로 선정했다.

베스트 테스트는 최고 점수를 받은 제품에, 베스트 바이는 성능 시험 결과와 가격을 함께 고려했을 때 매거진에서 구입을 추천하는 제품에 각각 부여한다.

삼성 냉장고는 9개 평가 항목 중 냉동 속도, 냉장 속도, 온도 안전성, 권장 온도, 에너지, 소음 등 6개 분야에서 최고 등급인 ‘5스타’를 획득했다.

이 제품은 냉장고 벽면의 두께를 최소화해 내부 저장 공간을 극대화해주는 ‘스페이스 맥스’, 냉장실과 냉동실에 별도의 냉각기를 탑재해 식재료를 더욱 신선하게 보관할 수 있는 ‘트윈 쿨링’, 에너지 효율을 높여주는 디지털 인버터 컴프레서 등 차별화된 기능을 적용했다.

이강협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유럽 시장에서 차별화된 제품력을 바탕으로 삼성 냉장고가 최고의 제품으로 인정받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다양한 요구를 만족시킬 수 있는 맞춤형 제품들로 유럽 시장에서 리더십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각각 독일 스티바, 스웨덴 라드앤론, 이탈리아 알트로콘수모에서 1위를 차지한 삼성 냉장고 제품들. [사진=삼성전자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