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 연구진 "AZ 백신, 1회 접종으로 치명률 95% 줄어"

태기원 기자입력 : 2021-05-15 17:46

[사진=AFP·연합뉴스]

이탈리아에서 코로나19 예방 백신의 효능을 확인해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1회 접종으로도 치명률이 크게 감소했다고 분석됐다.

일간 라 레푸블리카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탈리아 페라라대는 중부 아브루초주 페스카라 지역 보건당국과 함께 올해 1월 2일부터 지난달 24일까지 백신을 맞은 주민 3만7000명을 대상으로 분석을 진행했다.

그 결과 비접종 대조군에 비해 확진자 수는 95%, 중증 환자 수는 99% 각각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 기간 백신을 맞은 뒤 사망한 사람은 95세 여성 1명으로 그는 백신을 맞기 전부터 이미 심각한 질병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탈리아에서 비교적 대규모 인원을 대상으로 백신 효능을 검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연구진으로 참여한 람베르토 만촐리 페라라대 전염병학 교수는 "AZ 백신은 1회 접종만으로 효능을 보였고 뒤늦게 공급된 화이자나 모더나도 감염 및 중증 환자 발생을 차단하는 능력이 입증됐다"고 강조했다.

AZ 백신의 경우 1회 접종으로도 치명률이 95% 줄었다는 분석 데이터도 있다.

만촐리 교수는 아브루초주의 경우 이탈리아에서도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가 가장 유행한 지역이라는 점을 고려하면 세 백신이 영국발 변이에도 매우 효과적인 것으로 추정 가능하다고 전했다.

이탈리아는 지난해 12월 27일부터 지난 14일까지 1841만6000여명이 최소 한 차례 백신을 접종했다. 전체 인구(약 6000만명)의 30% 수준이다. 2차 접종까지 완료한 인원은 전체 인구의 13.8%인 828만2000여 명으로 파악됐다.

이날 기준 이탈리아의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7567명, 사망자 수는 182명이다. 누적으로는 각각 414만6722명, 12만3927명으로 집계됐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