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계열사 젠룸스, 신임 대표이사에 알비나 라니나 선임

현상철 기자입력 : 2021-05-14 11:19

알비나 라니나(Albina Lanina) 젠룸스 신임 대표[사진 = 야놀자]


야놀자 계열사인 동남아시아 기반 여행 플랫폼 젠룸스(ZEN Rooms)가 신임 대표이사로 알비나 라니나(Albina Lanina)를 선임했다. 야놀자 계열사 중 첫 여성 대표다.

알비나 라니나 신임 대표는 영국 런던 대학교 경제학과 졸업 후 러시아 벤처캐피털 등에서 분석·투자 관리자로 활동하다가 2015년 젠룸스 창립 멤버로 합류했다. 운영 효율과 고객 만족도 제고를 위한 운영 체제 구축 업무를 수행했다. 2019년부터 최고운영책임자(COO)로서 신사업 개발, 전략 수립을 총괄하는 등 젠룸스가 동남아시아 대표 여행 플랫폼으로 자리잡는 데 기여했다.

젠룸스는 알비나 대표의 높은 시장 이해력과 전문성을 기반으로 글로벌 호스피탈리티 시장 경쟁력 강화에 힘쓸 계획이다. 야놀자의 플랫폼 운영 노하우와 클라우드 기반 호텔 운영 솔루션을 접목해 신성장 동력을 강화하고, 동남아시아를 대표하는 여가 플랫폼이자 트레블테크 기업으로 거듭난다는 계획이다.

김종윤 야놀자 부문 대표는 “신임 알비나 대표는 야놀자 계열법인 중 최초의 여성 대표로,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강력한 리더십을 보유한 인물”이라며 “앞으로 젠룸스가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알비나 라니나 젠룸스 신임 대표는 “젠룸스의 창립부터 함께 해온 만큼, 앞으로의 성장에도 기여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동남아시아 대표 여행 플랫폼으로서 젠룸스가 보유한 잠재력과 발전 가능성을 강화해 글로벌 호스피탈리티 업계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