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이억원 기재차관 "ESG, 경제 체질 개선 기회… 조력자 역할 충실히 할 것"

최다현 기자입력 : 2021-05-04 10:51
ESG 전문가 간담회 개최… 하반기 경제정책방향 반영 계획

[사진=기획재정부 제공]


이억원 기획재정부 제1차관은 "기업들이 친환경 사업재편(E), 사회적가치 실현(S), 투명한 지배구조 확립(G) 등 실질적 ESG 경영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다"고 4일 밝혔다.

이 차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ESG 전문가 간담회에서 "ESG는 일시적 흐름으로 끝나지 않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 세계 경제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방안으로 더욱 부각될 것"이라며 말했다.

그는 "정부는 ESG 확산을 우리경제가 친환경·포용·공정경제로 체질 개선할 기회로 인식하고 있다"며 "ESG 생태계 조성·확산을 목표로, 시장과 소통을 강화하며 조력자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전문가들은 ESG 경영을 통한 '중장기 효율성 개선-신시장·신산업 선점·확대'의 선순환 구축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특히 기업과 학계가 동참하는 정부 주도의 탄소저감 기술개발 추진, 중소기업 업종·규모 등의 특성을 반영한 ESG 가이드라인 개발 및 이에 기초한 중소기업 자가진단 및 컨설팅 활성화 등을 제언했다.

ESG 정보 접근성 제고를 위한 플랫폼 구축과 산업 생태계 전반으로의 확산을 위한 인센티브 제공, 공공기관의 ESG의 선도적 도입 확대 및 ESG 정보공개 활성화 등도 제시됐다.

기재부는 전문가 의견을 정책과제로 구체화하는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며, 하반기 경제정책방향에 이를 반영할 예정이다.

제11회 헬스포럼-2021-05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11회 헬스포럼-2021-05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