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이 이마트24에서 참외를 들어올리고 있다. [사진=이마트24 제공]


편의점에서 과일, 채소 등 신선식품을 구매하는 고객이 늘고 있다.

30일 이마트24가 최근 3년간 연도별 과일 매출을 살펴본 결과, 전년 대비 2019년 60%, 2020년 64% 증가한데 이어 올해 1~4월도 52%의 증가율을 기록하고 있다. 채소 역시 매년 40% 이상 매출이 늘고 있다.

회사 측은 1~2인 가구가 증가하는 사회구조적인 변화와 함께 코로나19로 인해 홈(Home)밥, 홈술을 즐기는 고객이 간편한 요리나 디저트로 즐기기 위해 가까운 편의점에서 신선식품을 구매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이마트24는 매월 바이어가 선정한 과일을 할인 판매하는 ‘이달의 과일’ 마케팅과 함께 채소 상품 종류를 늘리는 등 신선식품 키우기에 나섰다.

이마트24는 5월 이달의 과일로 ‘청송 보조개 사과(4입 800g)’을 선정하고 3900원에 판매할 계획이다.

청송 보조개 사과는 맛이나 선도에는 일반 사과와 차이가 없지만, 약간의 흠이 있어 알뜰한 가격으로 제공하는 상품이다.

특히 다음 달 1일부터 7일까지 7일장 기간에는 ‘1+1’으로 판매한다. 청송 사과 8개를 3900원, 1개당 490원에 구매할 수 있는 기회다.

이마트24는 과일 할인 판매에 대한 고객들의 호응이 이어짐에 따라 매월 ‘이달의 과일’ 마케팅을 진행할 계획이다. 실제 4월의 과일로 선보였던 성주참외는 고객 호응을 얻으며 민생바나나에 이어 판매 2위를 기록했으며, 과일 상품군 매출을 전월 대비 20% 이상 끌어올렸다.

과일 할인 혜택과 함께 채소 운영 상품도 20여종 이상 대폭 확대했다.이마트24는 대파, 마늘, 양파, 고추, 감자 등 식재료로 많이 찾는 채소와 함께 모듬 쌈채소, 부추, 애호박, 쑥갓 등 기존에 편의점에서 찾아보기 힘들었던 다양한 상품을 운영한다.

박상현 이마트24 신선식품 바이어는 “가까운 편의점에서 과일, 채소를 구매하는 고객이 늘어남에 따라 과일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운영 채소 종류를 다양화 하는 등 신선식품 구매 고객이 이마트24를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