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 현안 SOC사업 국비 1조1557억 지원 건의

(안동) 최주호 기자입력 : 2021-04-19 17:29
영일만 횡단구간 고속도로, 포항~영덕 간 고속도로 건설 등 조속 추진 요청 동해중부선 철도건설, 중부내륙(이천~문경)철도건설 조기 준공 총력

경상북도 하대성 경제부지사가 19일 국토교통부 제1차관이 주재한 국토교통예산협의회 영상회의에 참석해 경북의 사활이 걸린 굵직한 사회간접자본(SOC) 국비 지원을 건의하고 있다. [사진=경상북도 제공]

경상북도 하대성 경제부지사는 19일 국토교통부 제1차관이 주재한 국토교통예산협의회 영상회의에 참석해 경북의 사활이 걸린 굵직한 사회간접자본(SOC) 국비 지원을 건의했다고 밝혔다.

첫 번째로 환동해권 유라시아 대륙을 연결하는 핵심 도로망 역할을 담당할 ‘영일만 횡단구간 고속도로 건설(18.0km, 1조6189억 원)’을 강력히 건의했다.

영일만 고속도로는 그 필요성이 인정돼 지난 2008년 광역경제권발전 30대 선도프로젝트 사업에 선정되어 사업이 진행 중이나, 이 중 영일만 횡단구간 18km에 대해서는 미완의 구간으로 남아있다.

이에 따라 포항~영덕 간 고속도로 건설사업의 총사업비 변경을 통한 조속한 추진을 요청하고 지역의 절박한 염원 사업임을 강조했다.

또한, 2022년 원활한 개통을 위해 ‘동해중부선(포항~삼척)철도, ‘동해선(포항~동해)철도’ 전철화 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해 준공사업비를 반영해 줄 것을 건의하였고, 중부권에서 서울 접근성 제고를 위한 ‘중부내륙철도(이천~문경)’의 조기 건설의 필요성을 설명했다.

특히, 대구경북 신공항 연계 교통망 구축과 관련한 주요 사업노선인 서대구~의성 연결철도, 중앙고속도로 읍내JC~의성 확장, 북구미IC~군위 JC간 고속도로 건설 등에 대해 국비지원과 함께 국가 상위계획에 반드시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구했다.

아울러,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이 중남부권 거점공항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중·장거리 운항이 가능한 활주로 건설(3500m이상) 및 공항접근성 향상을 위한 공항철도 건설을 제6차 공항개발 종합계획에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

경북도는 제5차 공항개발 종합계획에 청주공항 복선전철 계획이 반영된 선례가 있는 만큼 개항에 맞춰 신공항 접근성 향상을 위한 공항철도 건설을 추진할 예정이다.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이번에 건의한 사업은 경북만을 위한 사업이 아니라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들이다”며, “사업들이 조속한 시일 내 추진되고 준공될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 국회 등과 수시로 긴밀히 협의 하는 등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