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씽크빅 매쓰피드,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현상철 기자입력 : 2021-04-15 16:53

[사진 = 웅진씽크빅]


웅진씽크빅의 AI연산학습 ‘매쓰피드(Mathpid)’가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1’ 사용자경험(UX)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15일 웅진씽크빅에 따르면, 매쓰피드는 AI기술이 적용된 새로운 연산학습 솔루션으로, 머신러닝을 기반으로 개인별 학습수준과 취약점을 분석해 연산실력을 빠르게 키울 수 있도록 개발됐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세계 3대 디자인상 중 하나로 △제품 △패키지 △커뮤니케이션 △사용자경험(UX) △사용자 인터페이스(UI) 등 총 9개 부문에서 심미적 디자인, 혁신, 기능적 측면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매년 최고의 디자인을 선정한다.

매쓰피드는 사용자경험을 강화해 손쉽게 문제를 풀고 학습에 집중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복잡한 계산 과정도 스마트 디바이스에 직접 손으로 적어 간편하게 문제를 풀 수 있게 했다.

학습자 편의에 따라 가로보기와 세로보기 변경도 가능하다. 매쓰피드는 현재 AI학습 플랫폼인 ‘웅진스마트올’에 적용돼 있다.

정진환 웅진씽크빅 에듀테크연구소장은 “지루하게 느낄 수 있는 연산을 흥미롭게 느낄 수 있도록 디자인하고, 여기에 AI를 적용해 학습효율을 높인 것이 좋은 평가를 받게 된 요인으로 보인다”며 “더 편안하게 아이들이 학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AI기술과 사용자 중심의 UX로 강화시켜 나가겠다”고 전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