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대하역사소설 정기룡 4권 출간한 소설가 ‘하용준’

(상주) 피민호 기자입력 : 2021-04-15 16:04
정기룡… 제4권 ‘죽음을 잊은 군병’

[사진=상주시 제공]

국내 중견작가로 활동 중인 하용준 작가가 총 5권 분량으로 집필 하고 있는 장편역사소설(정기룡) 제4권 ‘죽음을 잊은 군병’이 올해 4월에 출간됐다.

지난해 2월에 제1권 ‘등불이 흐르는 강’, 8월에 제2권 ‘우정은 별빛처럼’, 12월에 제3권 ‘지옥속의 목숨들’을 각각 펴낸 데 이어 이번에 발표한 제4권 ‘죽음을 잊은 군병’은 임진왜란 이후 소강상태를 보이던 상황과 정유재란 당시에 정기룡 장군의 눈부신 활약상을 그려내고 있다.

또 우리가 지금까지 몰랐던 임진왜란의 이면의 이야기를 많이 담고 있다.

그 이야기들은 하용준 작가 특유의 깊이 있는 역사적 고증에 기인한 것이다.

조선의 사료, 명나라의 사료, 그리고 일본의 사료까지 면밀히 검토하는 치밀함을 바탕으로 소설은 전개 된다.

하용준 작가의 이러한 노력 때문에 대하역사소설(정기룡)을 읽는 사람들은 소설 속 각각의 장면과 상황이 어디까지 진실일까 하는 의문을 자연스럽게 가지게 된다.

무게감과 깊이를 아울러 갖춘 제대로 된 읽을거리를 찾아보기 쉽지 않는 요즘 임진왜란 당시 상주목사를 지낸 육상전 최고의 영웅 정기룡 장군에 대한 흥미진진한 이야기 속으로 들어가 보자.

한편, 작가(소설가ㆍ시인) 약력은 장편소설 ‘유기(留記)’를 비롯해 다수의 장ㆍ단편 소설, 시, 동화 등을 발표했다.

장편소설 ‘고래소년 울치’는 2013년 문화관광부 최우수 도서와 2013년 올해의 청소년 도서에 동시 선정됐다.

시집 ‘멸(滅)’은 2015년 세종도서 문학나눔에 선정됐고, 제1회 문창문학상을 수상했다.
 
제11회 헬스포럼-2021-05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11회 헬스포럼-2021-05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