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제품 IT수다] "고음질 영상 촬영에 제격"...젠하이저, 카메라용 마이크 2종

석유선 기자입력 : 2021-04-08 13:40
카메라 지향성 마이크 ‘MKE 400’·인터뷰에 좋은 'XS 라발리에’
"24시간 유튜브·라이브커머스 시대, 영상 퀄리티는 고음질·노이즈 제거가 좌우한다." 

젠하이저가 콘텐츠 제작자를 위해 간편한 연결로 고품질의 사운드를 완성할 카메라용 마이크 2종과 스마트폰 촬영에서 사용하기 좋은 모바일 키트를 8일 출시했다.

신제품 마이크 2종은  샷건 타입의 'MKE 400'과 핀마이크 타입의 'XS 라발리에' 등으로 DSLR 및 미러리스 카메라, 스마트폰 등의 촬영기기와 함께 사용할 수 있다.

젠하지어 관계자는 "촬영 목적에 따라 1인 콘텐츠 크리에이터는 물론 라이브 커머스나 온라인 수업, 화상 회의 등에서 사용하기에 좋다"고 설명했다.
 

모델들이 젠하이저 카메라용 마이크 'MKE 400'를 착용해 영상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젠하이저 제공]


지향성 마이크인 ‘MKE 400’은 카메라가 가리키는 방향의 소리를 풍성하게 담아내 현장감 있는 사운드를 녹음할 수 있다. 마이크의 내부에는 피사체에 초점을 맞추고 후방이나 측면의 산만한 소음은 효율적으로 제거하는 '수퍼 카디오이드 캡슐'이 장착됐다. 또 제품의 하우징에는 ‘윈드 스크린’이 적용돼 바람의 소리를 효율적으로 막아준다. 마이크 내부에 ‘쇼크 마운트’가 장착되어 카메라를 만질 때 발생하는 핸들링 노이즈를 최소화 한다.

무지향성 타입의 'XS 라발리에'는 의류 등에 고정시켜 사용하는 핀 마이크 형태의 제품으로 휴대와 착용이 간편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공간의 소음을 피해 화자의 소리를 명확하게 담을 수 있어 화상 회의나 1인 콘텐츠 크리에이터, 브이로그(Vlog) 및 팟캐스트 진행자 등이 사용하기에 좋다. 카메라 및 모바일 기기에 케이블만 연결하면 별도의 전원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젠하이저는 스마트폰으로 촬영하는 콘텐츠 크리에이터 등을 위해 고급 삼각대와 스마트폰 클램프 등의 액세서리가 포함된 모바일 키트를 선보인다. 신제품 마이크가 포함된 모바일 키트는 △MKE 400 (31만9000원, 마이크 단품 27만4000원) △XS 라발리에(14만9000원)이다. △카메라용 마이크 MKE 200(19만4000원) △무선 마이크 시스템 XSW-D 포터블 라발리에(46만원) 등도 함께 판매한다.

젠하이저는 오는 9일까지 신제품 마이크의 체험단을 모집하며, 체험단의 응모 방법에 대한 세부 사항은 젠하이저의 공식 인스타그램을 참고하면 된다.
 

젠하이저 카메라용 마이크 'XS 라발리에' [사진=젠하이저 제공]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