펭수 이어 하하까지?! 김계란의 찐서유기 '초특급 게스트' 눈길

기수정 문화팀 팀장입력 : 2021-03-25 15:22
하하 출연분, 오는 25일 6시 카카오TV 단독 공개

[사진=카카오엔터테인먼트 M컴퍼니 제공]

김계란의 귀농 프로젝트 '김계란의 찐서유기'에 펭수를 비롯한 초특급 게스트의 방문이 잇따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지난 에피소드에는 자이언트 펭TV의 펭수가 출연해 비만 펭귄의 다이어트 도전으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25일 오후 6시에는 방송인 하하의 출연분이 공개될 예정이다.

하하는 김계란의 '철원국'을 찾아 김계란, 집 나온 부식, 공혁준과 함께 하루를 보내게 된다. 이들과 그저 같이 게임을 즐기겠다며 게임기를 손에 들고 꿈에 부풀어 철원에 도착한 하하는, 예상치 못한 철원국의 타이트한 스케줄에 당황하며 고난의 행보를 이어간다.

편안히 쉬러 온 줄 알았던 철원에서의 하루가 예상외의 스케줄로 흘러가자 당황하면서도 빛의 속도로 철원 생활에 적응해 멤버들과 남다른 궁합을 자랑했다는 후문. 

하하는 이른 아침 철원에 도착해 차에서 내리자마자 시작된 ‘철원국의 일상’이라는 모닝 구보에 영문도 모른 채 동참한다. 수북이 쌓인 건축 자재와 벽돌을 날라야 한다는 말에 좌절하던 중 PD와 작가 등 제작진이 같이 일을 도와준다는 얘기에 열심히 작업을 시작하는 하하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야외 헬스장에서 운동하기, 장작 패기 등 김계란이 시키는 일마다 재능 없는 모습을 보이던 하하는 요리에 자신 있다고 당당하게 외치며 요리를 자처하기도. 특히 김계란과 크리에이터들에게 라볶이를 만들어주며 뿌듯해하는 등 다양한 활약을 펼친 장면들이 전파를 탈 예정이다. 

이외에도 하하는 김계란과 함께 철원의 양조장을 방문해 직접 술 만들기를 체험하고 본격적으로 철원군 상생 프로젝트에 나선다.

하하와 크리에이터들은 열심히 일하는 것도 잠시, 김계란을 속이기 위한 몰래카메라를 추진하며 큰 웃음을 선사할 계획. 

<김계란의 찐서유기>는 어떤 장비와 시설이든 뚝딱뚝딱 만들어내는 금손 유튜버 ‘집나온 부식’, 게임 전문 유튜버이자 김계란의 트레이닝으로 다이어트에 도전하는 ‘공혁준’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인기를 모으고 있는 크리에이터들이 철원땅에서 자급자족하는 모습을 생생하게 보여주며 팬덤을 형성해 나가고 있다.

여기에 요리 유튜버 승우 아빠, 펭수, 하하 등 초특급 게스트가 참여해 각자의 개성을 살린 에피소드를 만들어 내며 인기를 끌고 있다.

'김계란의 찐서유기'는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 저녁 6시, 카카오TV를 통해 우선 공개되고, 수요일과 토요일 오후 8시에는 피지컬갤러리 유튜브 채널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