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중국 코로나 상황]中 양회 폐막일에 본토 확진자 '제로'

최예지 기자입력 : 2021-03-12 10:26
신규 확진자 9명...모두 해외 역유입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중국 최대 정치행사인 양회(兩會·전국인민대표대회와 중국인민정치협상회의) 마지막 날이었던 11일 하루 사이 중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본토 확진자가 한 명도 발생하지 않았다. 

12일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위건위)는 이날 0시 기준 전국 31개 성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9명이며, 이는 모두 해외 역유입 확진자라고 밝혔다.

신규확진자는 구체적으로 상하이에서 3명, 광둥성·쓰촨성에서 각각 2명, 허난성·산시(陕西)성에서 1명씩 발생했다. 이로써 중국의 누적 코로나19 확진자는 모두 9만27명으로 늘었고, 사망자는 전날과 동일한 4636명이다.

이날 무증상 감염자는 10명 발생했다. 무증상 감염자는 발열이나 기침, 인후통 등 특별한 증상이 없지만,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은 사람을 말한다. 위건위는 코로나19 양성 반응이 나왔어도 증상이 없는 감염자는 확진자 통계에서 제외, 지난해 4월부터 신규 확진자 수를 공개하고 있다. 의학관찰을 받고 있는 무증상자는 모두 244명이다.
 
반면 중국 본토 밖 중화권 확진자는 다소 늘어나는 추세다. 총 누적 확진자는 1만2176명으로 집계됐다. 구체적으로 홍콩 누적 확진자는 전날보다 22명 늘어난 1만1150명을 기록했다. 대만과 마카오는 전날과 같은 978명, 48명이다.  

제11회 헬스포럼-2021-05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M&C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