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매출 1조원 돌파 스마일게이트, 평균 연봉 800만원 인상

정명섭 기자입력 : 2021-03-07 09:18
지난해 창사 이래 처음으로 연매출 1조원을 돌파한 스마일게이트가 게임업계 연봉 인상 대열에 합류했다.

스마일게이트는 지난 5일 사내 공지를 통해 평균 연봉 800만원을 인상한다고 밝혔다. 부서와 개인의 성과, 역량에 따라 인상안을 조정한다는 계획이다.

스마일게이트는 “그룹의 성과를 견인하는 일부 핵심 개발 조직의 경우 그룹 평균 인상액을 상회하는 더 높은 보상수준을 추가로 책정했다”며 “더욱 우수한 개발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설명했다.

앞서 넥슨이 전직원의 연봉 800만원을 인상하겠다고 발표했고, 넷마블과 게임빌·컴투스, 크래프톤, 조이시티가 연봉 인상안을 발표했다.

한편 스마일게이트는 지난해 처음으로 매출 1조원을 돌파했다. 이에 전직원 약 2700여명에게 1인당 150만원의 격려금을 지급했다.

 

성준호 스마일게이트홀딩스 대표[사진=스마일게이트그룹 제공]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