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FnC 커스텀멜로우, 향균원단으로 만든 '프리커 컬렉션' 선봬

이보미 기자입력 : 2021-03-03 08:48

[사진=코오롱FnC 제공]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 남성복 브랜드인 커스텀멜로우는 항균 원단을 사용한 '프리커(FREEKER)' 컬렉션을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프리커는 프리(Free)와 워커(Worker)의 합성어로, 일과 휴식의 경계를 넘나드는 이들을 위한 옷이라는 의미가 담겨있다. 스타일과 기능성을 모두 충족시켜주는 커스텀멜로우 최초 기능성 제품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컬렉션은 자켓, 점퍼와 같은 아우터부터 티셔츠, 셔츠에 이르는 이너, 팬츠까지 총 15개 아이템으로 구성됐다. 특히 이 제품군은 항균 원사인 '큐프러스(Q-PLUS)'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큐프러스는 코오롱글로텍이 구리(Cu)를 적용해 개발한 항균 원사다. 커스텀멜로우는 이 큐프러스 원사를 사용해 커스텀멜로우만의 항균 소재를 개발했다.

이 원사는 박테리아나 곰팡이 등 미생물 억제 기능이 탁월하며 불쾌한 냄새나 제품 오명도 막아주는 기능을 발휘한다. 커스텀멜로우는 섬유 관련 주요 시험 기관인 'FITI시험연구원'의 실험을 통해 항균도 99.9%라는 결과를 확인, 안전성 테스트도 거쳤다.

손형오 커스텀멜로우 CD는 "프리커 컬렉션은 코로나19이후 옷이 가지고 있는 인체 보호 기능을 다시 한번 상기시키는 상품"이라며 "기능성과 더불어, 현대인에게 꼭 필요한 디테일과 스타일을 겸비한 컬렉션으로 기획했다”고 전했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